SENTI 필름사진 엽서집 시리즈 3종

16,000원
사진: 오창동
디자인: 백승미
발행: 케이스스터디
사이즈: 182 x 257 mm 
페이지: 15장
적립금 5%
기본 적립5%
배송비 -
추가 금액
옵션
선택하세요.
선택하세요.
1. Madrid&Burgos
2. New York: Back
3. Tokyo: Store
품절된 상품입니다.
주문 수량   0개
총 상품 금액 0원

 

 

 

 

 

 

 

 

 

 

 

 

 

 

 

 

 

SENTI 필름사진 엽서집 시리즈 3

 

‘SENTI’는 오창동 사진가가 세계 각국을 여행하며 촬영한 필름사진을 엽서집 형태로 묶어내는 시리즈 출판물입니다. 

프랑스어 ‘senti’는 진솔한, 감각, 느낌 등을 뜻하는데요. 이 시리즈명에 걸맞게, 여행자의 시선에서 느낀 도시의 풍광을 담담하게 전달하고자 합니다. 

 

엽서 앞면에는 사진 이미지가 전면으로 들어가고, 뒷면에는 사진 촬영 당시의 뒷이야기가 짧게 적혀있습니다. 또한, 뒤표지에서는 내지에 수록된 엽서 이미지를 한눈에 볼 수 있습니다.

‘SENTI’는 엽서집 형태이므로, 사진책처럼 들춰보아도 좋고 또는 한 장씩 뜯어 나만의 좋아하는 공간에 살포시 올려놓거나 사랑하는 이에게 마음을 적어 전할 수 있습니다. 

책처럼 사진을 감상하며 미처 가보지 못한 도시의 모습을 상상해볼 수 있다면 좋겠지요. 또는, 그중에서도 당신이 특별히 좋아하는 낱장의 엽서를 골라 이를 통해 바쁜 일상 속에서 한숨 돌릴 수 있다면 정말 좋겠습니다. 

 

 

 1. Madrid&Burgos: Architecture

스페인 마드리드와 부르고스의 건축물 모습을 담았습니다. 

아주 오래된 성벽부터 현대적인 느낌의 건물까지, SENTI 1편을 통해 스페인의 웅장한 풍광을 살펴보세요.

 

2. New York: Back

뉴욕의 ‘뒷모습’을 들여다봅니다. 

사람의 뒷모습, 거리의 뒷골목 등 SENTI 2편으로 미처 발견하지 못했던 뉴욕의 뒷모습을 알아보세요.

 

3. Tokyo: Store 

도쿄 골목에는 유달리 귀여운 상점이 많은 것 같지 않나요? 

SENTI 3편을 보며 잠시 도쿄의 어느 거리에 여행 간 듯한 기분을 느껴보세요.

 

 

 

사진: 오창동

디자인: 백승미

발행: 케이스스터디

사이즈: 182 x 257 mm 

페이지: 15장

 

 

 

 

 

 

 

 

 

 

배송료 3,000원

3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배송업체 및 기간

한진택배 (my page에서 주문번호 입력 시 조회 가능합니다.)

주문일(무통장 입금은 결제 완료일)로부터 2-5일 소요되며, 주말 및 공휴일은 배송기간에서 제외됩니다.

별책부록의 모든 상품은 소량으로 입고되므로, 2일 이내에 입금 확인이 되지 않으면 다음 주문 고객을 위해 주문이 취소됩니다.

 

교환 및 환불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 Q&A게시판에 문의해주세요.

포장을 뜯지 않은 경우에 한하여 교환 및 환불 가능합니다. (단, 제품의 하자에 의한 교환이 아닌 경우 왕복 배송비 구매자 부담)

 

문의

온라인 스토어에 등록되어 있는 상품에 대한 문의는 Q&A 게시판을 이용해 주세요.

T (070) 4007-6690

글쓴이
비밀번호
비밀번호 확인
선택하세요
평점 주기
작성된 후기가 없습니다.
후기 수정
글쓴이
평점 주기
목록으로 가기

SENTI 필름사진 엽서집 시리즈 3종

16,000원
추가 금액
옵션
선택하세요.
선택하세요.
1. Madrid&Burgos
2. New York: Back
3. Tokyo: Store
품절된 상품입니다.
주문 수량   0개
총 상품 금액 0원
재입고 알림 신청
휴대폰 번호
-
-
재입고 시 알림
floating-button-im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