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사이클링 도감

15,000원
제작: 마딘
저자: 이자까야 (이현용)
페이지: 112 쪽 (내외지 모두 재생지로 제작되었습니다)
판형 : 210×148 mm

제본 : 무선 제본
적립금 5%
기본 적립5%
배송비 -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업사이클링 도감 

 

“버려지는 것들의 사연있는 변명이야기” 

 

우리는 곳곳에서 터전을 이루면서 살아간다. 하지만 왜인지 우리는 숨 쉬는 것처럼 수많은 부산물을 만 들면서 살아간다. 어떤 부산물은 종전을 전달받지 못한 패잔병처럼 버려져도 자신의 임무를 계속한다. 또 어떤 부산물에는 한 가족의 역사가 담겨 있기도 하다. 아직 튼튼하거나 쓸 만한 매력을 가진 친구들도 많지만, 아무도 자세히 들여다 봐주지 않아서 부유해버리는 경우가 많다. 그렇게 부유하다가 어느 순간 모두가 고개를 돌리는 골칫거리 쓰래기로 변모한다. 이 책은 그런 사연을 가진, 아직 꽤 쓸모가 있는 소재를 모은 책이다. 

 

혹시, 당신이 이 책을 읽게 된다면어쩌다 마주한 손 없는 날,

골목을 지나면서 다양한 사연들을 상상하게 될 것이다. 내가 그랬듯이 

 

 

 

이자까야 (이현용) 

 

1988년 서울 출생 

시골없이 자란 서울의 골목키드 

 

서울예술대학교를 졸업 후 여러모로 유명한 출판사에서 출판 마케터가 된다. 

디자이너의 요청으로 어쩌다 켈리그라퍼도 되었다.

“하고싶은것을 해보자.”는 생각과 동시에 회사에 어떤 모습에 실망하여 퇴사한다. 

업사이클링의 모든 골칫거리를 느끼며 우당탕탕 책까지 쓰게된다. 운이 좋지만 항상 나쁜패를 뒤집는다. 

 

 

 

 

 

제작: 마딘

저자: 이자까야 (이현용)

페이지: 112 쪽 (내외지 모두 재생지로 제작되었습니다) 

판형 : 210×148 mm제본 : 무선 제본 

 

 

 

 

 

 

 

 

 

 

 

배송료 3,000원

3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배송업체 및 기간

한진택배 (my page에서 주문번호 입력 시 조회 가능합니다.)

주문일(무통장 입금은 결제 완료일)로부터 2-5일 소요되며, 주말 및 공휴일은 배송기간에서 제외됩니다.

별책부록의 모든 상품은 소량으로 입고되므로, 2일 이내에 입금 확인이 되지 않으면 다음 주문 고객을 위해 주문이 취소됩니다.

 

교환 및 환불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 Q&A게시판에 문의해주세요.

포장을 뜯지 않은 경우에 한하여 교환 및 환불 가능합니다. (단, 제품의 하자에 의한 교환이 아닌 경우 왕복 배송비 구매자 부담)

 

문의

온라인 스토어에 등록되어 있는 상품에 대한 문의는 Q&A 게시판을 이용해 주세요.

T (070) 4007-6690

글쓴이
비밀번호
비밀번호 확인
선택하세요
평점 주기
0.0 / 5  (0개 후기)
작성된 후기가 없습니다.
후기 수정
글쓴이
평점 주기
목록으로 가기

업사이클링 도감

15,000원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재입고 알림 신청
휴대폰 번호
-
-
재입고 시 알림
floating-button-im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