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희통신

12,000원
펴낸 곳: Tongsinsa 통신사 
저자: 김대홍, 이경근
판형: 110mm*170mm
발행: 2021년 3월
면수: 285면
적립금 5%
기본 적립5%
배송비 -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주문 수량   0개
총 상품 금액 0원

 

 

 

 

 

 

 

 

 

 

 

 

 

 

 

 

 

 

 

 

 

 

 

 

 

 

 

 

 

 

 

 

 

 

 

연희통신 

 

<신촌통신>에 이은 출판사 통신사의 두번째 단행본.

 

연희동은 신촌, 홍대, 연남동과 인접하지만 변화하는 형태가 다르다. 천천히 변화하며 적응하고 있다. 우려는 분명히 존재하지만, 아직 젠트리피케이션이라고 정의하기에는 이르다. 

어떤 요소가 이런 차이를 만든 것일까. 우리는 연희동의 사례를 통해 젠트리피케이션을 극복할 수 있는 미래의가능성을 제 3자의 시점이 아닌, 긴 시간 생활해 온 이들과의 대화를 통해 찾고자 취재를 시작했다.

 

그래픽 디자이너 이기준, 키네틱 미디어 아티스트 김은진, 에디터 조용범, 산업 디자이너 송봉규, 우림조경 김윤진, 대구떡집 유장열, 경복상회 김형진, 금성세탁소 차상섭, 박미영 이상 아홉 명과의 인터뷰가 실려있으며, 그외 정음철물, 쿠움파트너스, 독일빵집 등에 대한 소개를 짧게 덧붙여 편집부의 시선을 따라 연희동을 폭넓게 이해할 수 있도록 제작하였다.

 

 

통신사는

동네와 일상 그리고 사람에 대한 관찰과 기록을 통해 우리 삶의 미래에 대한 진중한 고민과 논의를 넓히고 서로 유대하며, 의미있는 지역사회를 만들고자 합니다.

 

 

 

 

 

펴낸 곳: Tongsinsa 통신사 

저자: 김대홍, 이경근

판형: 110mm*170mm

발행: 2021년 3월

면수: 285면

 

 

 

 

 

 

 

 

 

 

 

배송료 3,000원

3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배송업체 및 기간

한진택배 (my page에서 주문번호 입력 시 조회 가능합니다.)

주문일(무통장 입금은 결제 완료일)로부터 2-5일 소요되며, 주말 및 공휴일은 배송기간에서 제외됩니다.

별책부록의 모든 상품은 소량으로 입고되므로, 2일 이내에 입금 확인이 되지 않으면 다음 주문 고객을 위해 주문이 취소됩니다.

 

교환 및 환불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 Q&A게시판에 문의해주세요.

포장을 뜯지 않은 경우에 한하여 교환 및 환불 가능합니다. (단, 제품의 하자에 의한 교환이 아닌 경우 왕복 배송비 구매자 부담)

 

문의

온라인 스토어에 등록되어 있는 상품에 대한 문의는 Q&A 게시판을 이용해 주세요.

T (070) 4007-6690

글쓴이
비밀번호
비밀번호 확인
선택하세요
평점 주기
작성된 후기가 없습니다.
후기 수정
글쓴이
평점 주기
목록으로 가기

연희통신

12,000원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주문 수량   0개
총 상품 금액 0원
재입고 알림 신청
휴대폰 번호
-
-
재입고 시 알림
floating-button-im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