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무적인 인간이 되고 싶어

13,000원
작가: 최하나
판형: A5
페이지: 153p
표지 아르떼 210g 무광코팅, 내지 미색모조지 100g
출간일: 2월14일
적립금 5%
기본 적립5%
배송비 -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주문 수량   0개
총 상품 금액 0원

 

 

 

 

 

 

 

 

 

사무적인 인간이 되고 싶어

 

 

<사무적인 인간이 되고 싶어>는 네 가지 장르소설로 구성되어 있으며 표제작 '사무적인 인간이 되고 싶어'를 포함해 '데스런', '오뚝섬', '라떼의 정의'가 수록되어 있습니다.

 

인간이길 원했지만 결국 사이보그가 될 수 밖에 없었던 해나의 이야기는 '사무적인 인간이 되고 싶어'라는 제목으로 SF 표제작,  덕구와 춘배의 목숨을 건 살육 탈출기는 '데스런'이라는 제목의 스릴러,  오뚝섬에서 발생한 기이한 죽음을 목도한 소녀의 이야기는 '오뚝섬'이라는 제목의 미스터리, 라떼 과장과 퇴사한 인턴이 동네 빌런을 쫓아내는 '라떼의 정의'는 유쾌한 드라마가 되었습니다. 

 

 

책 속에서 

 

‘나는 인간이 되고 싶었어. 인간으로 살고 싶었어. 그래서 사이보그가 되기로 마음먹었어. 인간으로 너무나도 살고 싶었어.’

그 순간 완전한 암흑으로 빨려 들어갔다.

-사무적인 인간이 되고 싶어-

 

둘은 앞만 봤다. 얼마큼 왔는지 돌아볼 생각도 하지 못했다. 그들이 두고 온 과거.

그들이 두고 온 이들. 그들이 두고 온 건 실은 끔찍한 죽음이었다.

-데스런-

 

소녀는 고개를 들어 여느 때처럼 시간을 묻는데 그때 허공에 대롱대롱 매달린 주인아저씨가 눈에 들어왔다. ‘

아저씨가 왜 저기 계신데?’

-오뚝섬-

 

무법천지의 서부도 아니고 21세기에 집성촌도 아닌 아파트 단지에서 이게 무슨 일인가 싶었다.

있어서는 안 될 일이었다. ‘이건 아니지.’ 소싯적 라떼의 정의감이 고개를 들기 시작했다.

-라떼의 정의-

 

 

 

저자소개 

 

2015년부터 웹매거진 취재기자로 일을 해왔고 2017년 첫 책을 시작으로 현재 다섯 권의 저서를 출간한 작가이기도 합니다. 에세이를 주로 쓰다가 손을 놓고 있던 소설습작을 다시 시작했고 그렇게 한 달에 한 편씩 단편소설을 완성하는 '월간동구' 프로젝트를 진행하게 되었습니다. 

 

 

 

 

 

작가: 최하나

판형: A5 

페이지: 153p

표지 아르떼 210g 무광코팅, 내지 미색모조지 100g 

출간일: 2월14일

 

 

 

 

 

 

 

 

 

 

 

 

 

배송료 3,000원

3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배송업체 및 기간

한진택배 (my page에서 주문번호 입력 시 조회 가능합니다.)

주문일(무통장 입금은 결제 완료일)로부터 2-5일 소요되며, 주말 및 공휴일은 배송기간에서 제외됩니다.

별책부록의 모든 상품은 소량으로 입고되므로, 2일 이내에 입금 확인이 되지 않으면 다음 주문 고객을 위해 주문이 취소됩니다.

 

교환 및 환불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 Q&A게시판에 문의해주세요.

포장을 뜯지 않은 경우에 한하여 교환 및 환불 가능합니다. (단, 제품의 하자에 의한 교환이 아닌 경우 왕복 배송비 구매자 부담)

 

문의

온라인 스토어에 등록되어 있는 상품에 대한 문의는 Q&A 게시판을 이용해 주세요.

T (070) 4007-6690

글쓴이
비밀번호
비밀번호 확인
선택하세요
평점 주기
작성된 후기가 없습니다.
후기 수정
글쓴이
평점 주기
목록으로 가기

사무적인 인간이 되고 싶어

13,000원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주문 수량   0개
총 상품 금액 0원
재입고 알림 신청
휴대폰 번호
-
-
재입고 시 알림
floating-button-im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