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자의 편지 - 치앙마이

15,000원
저자: 문희정
출판사: 문화다방
발행일: 2020년 11월 5일
페이지: 142p
판형 : 140x210 mm
분류 : 여행에세이
적립금 5%
기본 적립5%
배송비 -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여행자의 편지 - 치앙마이

 

여행지에서도 글쓰기는 계속되겠지만, 일을 하고 싶지는 않았습니다. 그래서 저자는 엽서를 썼습니다. 

여행을 떠나기 전 미리 신청자를 받아서 작은 선물과 함께 여러 장의 엽서를 보내겠다 약속했지요. 그렇게 시작한 ‘여행자의 편지 프로젝트’는 주제와 마감이 없는 진정 자유로운 글쓰기였습니다. <여행자의 편지>는 그 엽서의 글을 모은 책입니다. 다음 여행지는 어디가 될지 모르겠지만 프로젝트는 앞으로도 계속될 예정입니다.

 

여행과 글쓰기는 저자의 삶에서 가장 중요한 것이었습니다. 하지만 여행은 쉽게 떠날 수 없었고 글쓰기는 고단한 업이 되었지요. 번아웃의 끝에서 떠난 여행은 온전한 휴식을 주었습니다. 그리고 그곳에서도 글을 썼습니다. 선물같이 찾아온 자유와 그에 대한 글쓰기에 대해서요. 책에서는 삶의 방향에 대해 고민하는 저자가 스스로에게 던지는 질문과 고백이 무겁지 않게 담겨있습니다. 이 책을 읽는 독자분들도 여행과 글쓰기, 열심히 살아가는 삶에 대해 잠시 생각해 보실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

 

 

 

목차

 

1장. 그도록 바라왔던 순간입니다

2장. 문득 생각이 나서요

3장. 치앙마이는 곳곳이 초록입니다

4장. 이대로도 괜찮은데 말이에요

5장. 맥주 하나를 더 시켜야겠어요

6장. 심드렁한 개와 고양이들이 있습니다

7장. 베개를 책상 삼아 글을 썼습니다

8장. 그곳도 다행인 밤이었으면 좋겠습니다

9장. 영수증에서 치앙마이 냄새가 납니다

 

 

 

 

문희정

 

아이를 재우고 글을 쓰고, 다른 사람의 글을 편집하고, 

글을 쓰고자 하는 사람들에게 글쓰기를 독려하며 가르칩니다. 

 

요즘은 작업실을 북스테이로 운영하며 호스트로도 지내고 있습니다.

<낭만서촌>, <엄마 친정엄마 외할머니>를 썼습니다.

 

 

 

 

 

저자: 문희정

출판사: 문화다방

발행일: 2020년 11월 5일

페이지: 142p

판형 : 140x210 mm

분류 : 여행에세이

 

 

 

 

 

 

 

 

 

 

 

 

 

 

 

 

배송료 3,000원

3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배송업체 및 기간

한진택배 (my page에서 주문번호 입력 시 조회 가능합니다.)

주문일(무통장 입금은 결제 완료일)로부터 2-5일 소요되며, 주말 및 공휴일은 배송기간에서 제외됩니다.

별책부록의 모든 상품은 소량으로 입고되므로, 2일 이내에 입금 확인이 되지 않으면 다음 주문 고객을 위해 주문이 취소됩니다.

 

교환 및 환불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 Q&A게시판에 문의해주세요.

포장을 뜯지 않은 경우에 한하여 교환 및 환불 가능합니다. (단, 제품의 하자에 의한 교환이 아닌 경우 왕복 배송비 구매자 부담)

 

문의

온라인 스토어에 등록되어 있는 상품에 대한 문의는 Q&A 게시판을 이용해 주세요.

T (070) 4007-6690

글쓴이
비밀번호
비밀번호 확인
선택하세요
평점 주기
0.0 / 5  (0개 후기)
작성된 후기가 없습니다.
후기 수정
글쓴이
평점 주기
목록으로 가기

여행자의 편지 - 치앙마이

15,000원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재입고 알림 신청
휴대폰 번호
-
-
재입고 시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