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mom·maman

15,000원
기획·편집: 권정현, 양윤화
글: 양윤화, 김복희, 신예슬, 정소영
디자인: 손혜빈, 마카다미아 오
발행: YPC PRESS
발행일: 2020. 8. 30.
쪽수: 84쪽
판형: 210*249mm
ISBN: 979-11-970327-4-5 03600
적립금 5%
기본 적립5%
배송비 -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엄마·mom·maman

 

 

시각예술가 양윤화는 ‘엄마’라는 말을 마주하는 일이 늘 쉽지 않았다. 떠올리기만 해도 너무 많은 감정과 기억이 몰려왔기 때문이다. 그래서 차라리 그 뜻을 모른다고 생각하고 읽어보았다. “제로 직진 아니면 좌회전 가로로 긴 창문 세로로 긴 창문 다시 직진 아니면 우회전.”

 

다른 나라 말로도 읽어보았다. 영어와 불어로. mom은 “두 개의 터널을 지나서 본 태양 그 옆에 쌍무지개”, maman은 “엉덩이, 볼을 긁적이는 손, 눈썹, 머리를 긁적이는 손, 기지개 켜기.” 그 말들을 몇 번인가 반복해서 말해보았다. 엄마라는 말을 처음 배웠을 때처럼.

 

양윤화는 다른 사람들에게 그 단어들을 보여주었다. 음악비평가 신예슬에게는 “제로 직진 아니면 좌회전 가로로 긴 창문 세로로 긴 창문 다시 직진 아니면 우회전”을, 시인 김복희에게는 “두 개의 터널을 지나서 본 태양 그 옆에 쌍무지개”를, 소설가 정소영에게는 “엉덩이, 볼을 긁적이는 손, 눈썹, 머리를 긁적이는 손, 기지개 켜기”를.

 

세 사람은 이로부터 새로운 이야기를 만들었다.

그간 ‘엄마’라는 단어에 달라붙어 있던 서사와 담론, 이미지에서 벗어나 새로운 이야기가 펼쳐진다.

 

 

 

 

 

목차

 

엄마에 대하여 ... 양윤화

 

유희요에 관한 짧은 노트 ... 신예슬

 

잘 지내고 계세요? 저는 춤을 추겠어요. ... 김복희

 

엉덩이, 볼을 긁적이는 손, 눈썹, 머리를 긁적이는 손, 기지개 켜기 ... 정소영

 

 

* 양윤화 퍼포먼스 영상 관람 링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필자 소개

 

양윤화

서울에서 활동하는 시각예술가이다. 한국예술종합학교 조형예술과를 졸업했으며 텍스트와 몸이 얽혀있는 상태에 관심을 갖고 퍼포먼스, 책, 설치 작업을 하고 있다. 개인전으로 《두 개의 터널을 지나서 본 태양 그 옆에 쌍무지개》(OS, 2019)가 있다.

 

신예슬

음악 비평가이며, 헤테로포니 동인으로 활동한다. 유럽 음악과 그 전통을 따르는 근래의 음악에 관한 의문으로부터 비평적 글쓰기를 시작했다. 서울대학교에서 음악학을 공부했고, 2013 객석예술평론상과 2014 화음평론상을 받았다.

 

김복희

2015년 한국일보 신춘문예로 등단했다. 시집 『내가 사랑하는 나의 새 인간』(민음사, 2018)이 있다.

 

정소영

한국예술종합학교 서사창작과를 졸업했으며 문학계와 미술계를 넘나들며 글을 쓰고 있다. 강동호 개인전 《Bastards》(킵인터치, 2020)와 연계된 책 『responseTEXT』에서 세 편의 단편 소설을 썼다.

 

 

 

 

YPC PRESS

 

옐로우 펜 클럽의 출판 프로젝트 그룹입니다.

미술작가, 기획자, 비평가와 협업하여 출판물을 만듭니다.

 

 

 

 

 

기획·편집: 권정현, 양윤화

글: 양윤화, 김복희, 신예슬, 정소영

디자인: 손혜빈, 마카다미아 오

발행: YPC PRESS

발행일: 2020. 8. 30.

쪽수: 84쪽

판형: 210*249mm

ISBN: 979-11-970327-4-5 03600

 

 

 

 

 

 

 

 

 

 

 

 

 

 

 

 

 

배송료 3,000원

3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배송업체 및 기간

한진택배 (my page에서 주문번호 입력 시 조회 가능합니다.)

주문일(무통장 입금은 결제 완료일)로부터 2-5일 소요되며, 주말 및 공휴일은 배송기간에서 제외됩니다.

별책부록의 모든 상품은 소량으로 입고되므로, 2일 이내에 입금 확인이 되지 않으면 다음 주문 고객을 위해 주문이 취소됩니다.

 

교환 및 환불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 Q&A게시판에 문의해주세요.

포장을 뜯지 않은 경우에 한하여 교환 및 환불 가능합니다. (단, 제품의 하자에 의한 교환이 아닌 경우 왕복 배송비 구매자 부담)

 

문의

온라인 스토어에 등록되어 있는 상품에 대한 문의는 Q&A 게시판을 이용해 주세요.

T (070) 4007-6690

글쓴이
비밀번호
비밀번호 확인
선택하세요
평점 주기
0.0 / 5  (0개 후기)
작성된 후기가 없습니다.
후기 수정
글쓴이
평점 주기
목록으로 가기

엄마·mom·maman

15,000원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재입고 알림 신청
휴대폰 번호
-
-
재입고 시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