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래봤자 꼴랑 어른

13,500원
저자: 한주형
출판사: 글이
판형: 105*170
페이지: 256쪽
출간일: 2020.5.5.
ISBN: 979-11-969451-0-7 (02810)
적립금 5%
기본 적립5%
배송비 -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그래봤자 꼴랑 어른

 

 

‘엉뚱하지만 뼈 때리는 아이들의 요절복통 이야기를 담은, 워킹맘의 가장 솔직한 에세이’

 

여러 편의 에피소드를 읽다 보면 마치 시트콤을 보는 것 같다. 

가족과 함께 지지고 볶는 이야기에 울다가 웃다가 어느새 마음 한 구석이 따뜻해진다. 

저자의 두 아들은 하이킥을 능가하는 거침없는 어퍼킥을 보이는가 하면, 

논스톱의 설렘을 벚꽃처럼 흐드러지게 피우고, 웬만해선 막을 수 없는 순간들을 선사한다.  

 

최근 육아와 관련된 에세이가 조금씩 눈에 들어온다. 그 중심에는 육아를 해야 하는 부모의 마음이 있다. 

육아는 분명, 여러 모로 부모를 성장시키는 일이다. 비록 부모의 보호가 필요하고 아직 성장을 다하지 못했지만 

아이들의 순수한 말과 행동에는 뭔가 큰 힘이 있기 때문이다. 아이들과 함께 지내는 건 

바람 잘 날 없이 좌충우돌 부닥치는 날들에 가까울 것이다. 부모도 부모가 처음이듯 자식도 자식이 처음이니까. 

저자의 말처럼 아이는 키우는 것이 아니라 같이 웃고, 뒹굴고, 지지고, 볶고, 울고, 불고, 실수하고, 책임지면서 함께 자란다.

 

“아침도 아닌 밤도 아닌 저녁의 하늘에는 많은 색이 숨어있다. 

아기도 아닌 어른도 아닌 곧 어른이 될 ‘일종의 어른들’의 말에도 많은 것들이 녹아 있다.

 

 

늘 곁을 지켜주는 엄마에 대한 고마움. 

엄마를 많이 기다리게 하는 미안함. 

조금 더 뛰어 놀고 싶은 천진난만함. 

질문하는 척 자연스럽게 양해를 구하는 지혜로움. 

자신이 아는 적절한 단어로 전달하는 자기표현력. 

그리고 가끔 하늘도 바라볼 줄 아는 여유로움도 있다.

 

엄마도 그래봤자 꼴랑 어른일 뿐이다. 일종의 어른들과 제대로 된 대화를 나누고 

진한 감동의 눈물을 나누면서 비로소 진정한 어른이 된다.“ 

- 8-9쪽, 「프롤로그:꼴랑 저녁」 중에서

 

 

 

목차

 

 

프롤로그 

꼴랑 저녁 007

 

1부 뚱이의 일기

 

내 이름은 뚱이 016

동안이라 괴로워요 019

감기 목살에 걸린 날 024

형아, 내가 만약 여우누이라면 027

대구는 태국, 영국은 영덕 030

초코파이 자전거 033

한창 엉뚱할 나이 036

사장님과 사냥꾼 039

엄마가 건넨 우산 042

엄마 아빠의 결혼기념일 046

첫 고백을 받은 날 048

이건 비밀인데요 051

세상에 비밀은 진짜 없다 055

맞짱 뜰래? 058

정 그렇게 원하신다면…. 062

미스테리한 일 070

사실은요…. 073

나도 일종의 어른이라고요 076

물고기들이 못생긴 이유 080

뭐 타고 갈 거에요? 084

무엇이 더 자유로울까? 087

윙크, 윙크! 090

변태와 겨자소스 중에 094

선글라스가 필요한 밤 098

모르는 할배 말고 102

살인자가 되는 법 106

산타가 사라진 크리스마스 109

기억을 잃는다는 건 113

상상 뉴스를 전해드립니다 117

엄마의 엄마가 아프다는 것 120

 

2부 뚱이 VS 뚱삼

 

토성의 추억 128

기발한 정리법 130

첫 번째 현타 132

두 번째 현타 136

바른생활의 본질 141

반성문의 본질 144

있는 건 아니지만 없는 것도 아닌 148

가을에게 하고픈 말 153

외식하고 갈게요 156

컵라면 18만 원어치 158

착한 얼굴 160

운이 좋아요 163

엄마, 저 설레요 165

이번에도 운이 좋아요 168

우리 그냥 뽀뽀하게 해주세요 170

엄마는 없어서 모르는구나 174

 

3부 엄마의 일기

 

다섯 살의 시간 180

우린 함께 늙어가는 사이 183

엄마는 말이 너무 길다 186

액체 말고 고체로 주세요 192

서울고구마에요 194

입이 예쁜 사냥꾼의 어머니 196

길 안내자들, 네 명의 거위 198

우정 쌓을 기회를 드릴게요 202

얼굴 맞았어요? 204

이용구는 누구인가? 207

누가 더 높아요? 212

현명한 선택?! 214

그립고, 그립고, 그립다 216

아들에게 사랑이 찾아왔어요 218

아들 키우면 소용 있다 221

산타 위임장의 비밀 224

조금 더 특별히 행복한 하루 228

엄마다리 무쇠다리 230

담배 한 대의 이유 232

소주 한 잔 238

새벽 공기 냄새가 궁금해서요 244

 

에필로그

 

나의 든든한 백 249

 

 

 

한주형

 

뚱이, 뚱삼이의 엄마이자 라디오 진행자 겸 성우다.

이웃집 토토로, 그림 그리기, 소품 리폼하기, 꽃과 나무가 있는 곳에서 산책하기, 

카페라떼, 친구들, 육남매와 수다떨기, 잘생긴 남자를 좋아한다.

 

 

 

 

저자: 한주형

출판사: 글이

판형: 105*170

페이지: 256쪽

출간일: 2020.5.5.

ISBN: 979-11-969451-0-7 (02810)

 

 

 

 

 

 

 

 

 

 

 

 

 

배송료 3,000원

3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배송업체 및 기간

한진택배 (my page에서 주문번호 입력 시 조회 가능합니다.)

주문일(무통장 입금은 결제 완료일)로부터 2-5일 소요되며, 주말 및 공휴일은 배송기간에서 제외됩니다.

별책부록의 모든 상품은 소량으로 입고되므로, 2일 이내에 입금 확인이 되지 않으면 다음 주문 고객을 위해 주문이 취소됩니다.

 

교환 및 환불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 Q&A게시판에 문의해주세요.

포장을 뜯지 않은 경우에 한하여 교환 및 환불 가능합니다. (단, 제품의 하자에 의한 교환이 아닌 경우 왕복 배송비 구매자 부담)

 

문의

온라인 스토어에 등록되어 있는 상품에 대한 문의는 Q&A 게시판을 이용해 주세요.

T (070) 4007-6690

글쓴이
비밀번호
비밀번호 확인
선택하세요
평점 주기
0.0 / 5  (0개 후기)
작성된 후기가 없습니다.
후기 수정
글쓴이
평점 주기
목록으로 가기

그래봤자 꼴랑 어른

13,500원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재입고 알림 신청
휴대폰 번호
-
-
재입고 시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