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입고] 거의 모든 경우의 수: parlando

15,000원
글쓴이: 이경후

펴낸곳: 마메드렁 mamédrung
발행일: 2019년 11월 26일
판형: 126x176 mm
매수: 218 쪽
적립금 5%
기본 적립5%
배송비 -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거의 모든 경우의 수: parlando

 

 

<거의 모든 경우의 수: parlando>은 짧은 문장부터 긴 글까지, 저자의 글을 모은 책으로, 세상에 존재하는 '거의 모든' 글의 종류를 모아놓은 형식을 띠고 있다. 시, 소설, 생활문, 논설문, 편지글, 일기에서부터 가사, 표어, 설화, 소문까지, 다양한 말과 글의 범주 안에 때로는 엉뚱하고 때로는 진지하고 솔직한 글들이 자리한다. 

 

서로 관련 없는 듯한 이 각각의 점들은 닷투닷(dot-to-dot) 놀이처럼 이어져 나름의 별자리를 만들어 낸다. 

이 책은 본문을 순서대로 읽을 필요 없는 ‘(가짜) 백과사전 (놀이)’ 같은 책이다. 작 고 귀여운 판형의 책으로 형식과 내용을 함께 즐길 수 있다. 본문을 넘기다 보면 표지에 박힌 다양한 형태의 별들을 작은 정류장처럼 만나게 된다. 부제인 ‘parlando’ 는 ‘말하듯이’라는 뜻을 가지고 있다. 

 

책은 만든 이경후는 공연예술 관련 통번역 일을 하고 있다. 이름이 없으면서도 있고 있으면서도 없는 위치에서 일한다. 두 언어 사이에서, 보이는 글과 들리는 말 사 이에서, 한 뜻의 여러 말과 한 말의 여러 뜻 사이에서 망설이고 상상하기 좋아한다. 2016년에는 그런 망설임을 엮은 책 <a second chance: 눌변>을 만들었다. 

 

 

 

 

글쓴이: 이경후

펴낸곳: 마메드렁 mamédrung 

발행일: 2019년 11월 26일 

판형: 126x176 mm 

매수: 218 쪽 

 

 

 

 

 

 

 

 

 

 

배송료 3,000원

3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배송업체 및 기간

한진택배 (my page에서 주문번호 입력 시 조회 가능합니다.)

주문일(무통장 입금은 결제 완료일)로부터 2-5일 소요되며, 주말 및 공휴일은 배송기간에서 제외됩니다.

별책부록의 모든 상품은 소량으로 입고되므로, 2일 이내에 입금 확인이 되지 않으면 다음 주문 고객을 위해 주문이 취소됩니다.

 

교환 및 환불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 Q&A게시판에 문의해주세요.

포장을 뜯지 않은 경우에 한하여 교환 및 환불 가능합니다. (단, 제품의 하자에 의한 교환이 아닌 경우 왕복 배송비 구매자 부담)

 

문의

온라인 스토어에 등록되어 있는 상품에 대한 문의는 Q&A 게시판을 이용해 주세요.

T (070) 4007-6690

글쓴이
비밀번호
비밀번호 확인
선택하세요
평점 주기
후기 수정
글쓴이
평점 주기
목록으로 가기

[재입고] 거의 모든 경우의 수: parlando

15,000원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재입고 알림 신청
휴대폰 번호
-
-
재입고 시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