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장에 야광별을 하나씩 붙였다 개정판

12,000원
저자: 박지용 
출판: 밥 
판형: 128 x 210 mm 
페이지: 140p
적립금 5%
기본 적립5%
배송비 -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천장에 야광별을 하나씩 붙였다 개정판

 

 

서랍장 속에서만 존재하기에는 너무나도 아까운 글들이 오랜 시간동안 빛을 보지 못하고 있었다. 

 

작가가 쌓아온 300편이 넘는 시 중 ‘우리가 놓쳐버린 것들’에 대한 기록들 46편을 모아 4부로 엮은 시집 『 천장에 야광별을 하나씩 붙였다 』  시집이 나온지 1년, 미공개 시가 추가되고 새로운 형식으로 편집된 개정판은 밤하늘을 유화로 표현한 표지로 다시 독자를 만나러 왔다.  제도권 밖에서 탄생해 독자로부터 선택된 이 시집은 한국 문학의 새로운 가능성을 제시하고 있다. 

 

 

 

본문 중에서 

 

때로 이유라는 것은 그 자체로 이유가 된다 어떠한 장소가 하나의 이유가 될 수 있는 것처럼 그 많은 이유들을 기억한다

그 이유들 속에서 사라지지 않는 것들을 기억한다 사라질 수 없는 것과

사라져서는 안되는 것들을

잊지 않으려 한다 

p.7 작가의 말 

 

 

언덕에 오른 아이는 어른이 된 것만 같다 

p.50 <공놀이>의 일부 

 

 

 

 

 

저자: 박지용 

출판: 밥 

판형: 128 x 210 mm 

페이지: 140p

 

 

 

 

 

 

 

 

 

 

배송료 3,000원

3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배송업체 및 기간

한진택배 (my page에서 주문번호 입력 시 조회 가능합니다.)

주문일(무통장 입금은 결제 완료일)로부터 2-5일 소요되며, 주말 및 공휴일은 배송기간에서 제외됩니다.

별책부록의 모든 상품은 소량으로 입고되므로, 2일 이내에 입금 확인이 되지 않으면 다음 주문 고객을 위해 주문이 취소됩니다.

 

교환 및 환불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 Q&A게시판에 문의해주세요.

포장을 뜯지 않은 경우에 한하여 교환 및 환불 가능합니다. (단, 제품의 하자에 의한 교환이 아닌 경우 왕복 배송비 구매자 부담)

 

문의

온라인 스토어에 등록되어 있는 상품에 대한 문의는 Q&A 게시판을 이용해 주세요.

T (070) 4007-6690

글쓴이
비밀번호
비밀번호 확인
선택하세요
평점 주기
번호
제목
글쓴이
평점
후기 수정
글쓴이
평점 주기
목록으로 가기

천장에 야광별을 하나씩 붙였다 개정판

12,000원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재입고 알림 신청
휴대폰 번호
-
-
재입고 시 알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