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딩문학

8,900원
저자: 강수녕 외 60명(코딩문학제 출품작을 편집하여 엮음)
출판사: 팀스파르타
판형: 109 × 156 mm
페이지 수: 164페이지
발행일: 2023년 7월 31일
ISBN: 9791198358035 (00810)
제본 방식: 양장 제본 / 해드밴드 / 띠지
표지: 아트지 150g / 인쇄 : 단면 1도 / 무광코팅 / 일부 먹박
면지: 매직칼라 클래식블랙 120g
내지: 앙상블 백색 90g / 인쇄 : 양면 1도
적립금 3%
기본 적립3%
배송비 -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주문 수량   0개
총 상품 금액 0원

 

 

 

 

 

 

 

 

 

 

 

 

 

 

 

 

 

 

 

 

 

 

 

 

 

 

 

 

 

 

 

 

 

 

 

 

 

코딩문학

 

 

 

소개글

 

<코딩문학>은 코딩문학제 출품작 중 73편의 작품들에 짧은 평론과 삽화를 덧붙여 엮은 시집입니다.아름다운 책에 담긴 개발자식 농담을 즐겨보세요. <코딩문학>을 통해 디지털과 아날로그, 온라인과 오프라인, 문과와 이과 사이 어디쯤에서 즐거움을 발견할 수 있길 바랍니다.

 

 

 

속의 문장

 

<인생>

잠깐 밖으로 벗어나도

</인생>

큰 문제는 아니었던 것 같아요.

 

| 최성원

 

[Code Review]

시인은 HTML의 형식을 빌려와 인생을 표현하고 있다. 1행에선 인생이라는 ‘div’가 열리고(<인생>), 3행에선 닫힌다(</인생>). 이 시적 실험의 결과로 2행과 4행은 '사는 동안과 죽고 나서'라는 전혀 다른 시공간에 놓이게 됐다.

 

사는 동안 “잠깐 밖으로 벗어나도···”를 우물거리다 죽고 나서야 "큰 문제는 아니었던 것 같아요"라고 말하는 화자를 마주할 때 먼저 느껴지는 감정은 회한이다. 나는 왜 정해진 길이 있는 것처럼 굴었던가. 그러다 문득 깨닫는다. 우리 인생의 ‘div’는 여전히 열려있음을.

 

특별히 독창적인 메시지라고 할 순 없겠지만, 공허하게 느껴지지 않는 이유는 일반적인 시의 형식에서 ‘잠깐 벗어나’면서도 시의 기능을 유지하는 데 성공했기 때문일 것이다. 스스로 하고자 하는 말의 증거가 되는 완결성을 성취해 낸 이 실험으로 문학은 새로운 영토를 획득했다. 아마 그곳에 가장 잘 어울리는 이름은 이것일 것이다. <코딩문학>

 

 

 

너는 사소했지

나는 전부였어

 

<개발자님 1px만 옮겨주세요>

 

| 박수연

 

[Code Review]

간단해 보이지만 상당한 노동력을 필요로 하는 일이 있다. 예를 들면 버튼을 1픽셀 옮기는 일 같은.

 

티도 안 나는 것 같지만 완성도를 결정짓는 한 끗이 있다. 예를 들면 버튼을 1픽셀 옮기는 것 같은.

 

이 짧은 시는 같은 공간에 있어도 입장에 따라 다른 세계에 산다는 진실을 드러내고 있다. 사무실에서도 우정이 싹틀 수 있다면, 그 시작은 각자의 세계 사이에 1픽셀의 거리가 있음을 잊지 않는 데서부터일 것이다.

 

 

 

“세상의 모든 것들은 변해요. 심지어 사람은 6년 뒤면 세포 하나까지도 같은 점이 없다고 해요. 테세우스의 배 같은 거죠. 그래서 전 알고리즘이 좋아요. 어떤 상황에도 흔들리지 않는 완전무결한 시스템을 내 손으로 만들어내는 거니까요. 민영 씨는 어떠세요?”

 

“화장실 좀 다녀올게요.”

/

“민영 씨, 제가 너무 제 얘기만 한 것 같아요. 알고리즘의 무결성 얘기는 재미없었을 텐데. 갑자기 화장실 간다고 하셔서 조금 정신이 들었어요. 그 얘기는 제가 괜히 꺼냈어요.”

 

“아 아니에요. 괜찮습니다.”

 

“정말요? 그럼 분명히 이 얘기도 좋아하실 거예요. 객체지향의 사실과 오해에서···.”

/

“민영 씨, 이것 좀 보세요. '코딩문학제'라는 걸 한다네요?”

 

“개발자들은 문학과는 거리가 멀지 않나요? 그것도 재밌는 포인트겠네요! 저녁은 어떤 걸…."

 

“아니에요 민영 씨, 코드를 짠다는 것 자체가 글을 쓰는 것과 유사한 부분이 많아요. 논리적으로 구성하는 능력이나 각 글들이 서로 어떻게 연관지어져 있는지 등 글을 쓰는 것과 코드를 짜는 건 비슷한, 어 민영 씨?”

 

그렇게 내 소개팅은 끝났다.

 

| 김재승

 

[Code Review]

부조리극, 혹은 리얼리즘.

 

 

 

<버그를 받아들이는 5단계>

부정: 아니 이거 제가 한 거 아닌데요?

분노: 이게 왜 안 되냐고 진짜.

협상: 이거 다음에 수정하면 안될까요?

우울: 아··· 남이 짠 코드를 내가 왜 수정해야 해···.

수용: 어···? 주석에 왜 내 이름이···?

 

| 김경환

 

 

 

<디버깅>

 

엄마와의 추억을 디버깅해 본다.

 

F6

좋아하는 반찬이 없어서

반찬 투정한 날

 

F6

어디 가고 싶다고 하셔도

바쁘다는 핑계로 무시했던 날

 

F6

남들 다 가는 해외여행

한 번도 못 보내드렸던 날

 

F6

항상 엄마보다 여자친구가

우선이었던 날

 

F6

용돈 한번 제대로 못 드렸던 날

 

F6

Exception

 

왜 Exception이

나기 전엔 몰랐을까

엄마와의 추억도

재시작 버튼이 있으면 얼마나 좋을까

오늘도 후회의

눈물을 흘리며 잠이 든다.

 

| 김민호

 

 

 

 

 

 

 

저자: 강수녕 외 60명(코딩문학제 출품작을 편집하여 엮음)

출판사: 팀스파르타

판형: 109 × 156 mm

페이지 수: 164페이지

발행일: 2023년 7월 31일

ISBN: 9791198358035 (00810)

제본 방식: 양장 제본 / 해드밴드 / 띠지

표지: 아트지 150g / 인쇄 : 단면 1도 / 무광코팅 / 일부 먹박

면지: 매직칼라 클래식블랙 120g

내지: 앙상블 백색 90g / 인쇄 : 양면 1도

 

 

 

 

 

 

 

 

 

 

배송료 3,000원

10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배송업체 및 기간

한진택배 (my page에서 주문번호 입력 시 조회 가능합니다.)

주문일(무통장 입금은 결제 완료일)로부터 2-5일 소요되며, 주말 및 공휴일은 배송기간에서 제외됩니다.

별책부록의 모든 상품은 소량으로 입고되므로, 2일 이내에 입금 확인이 되지 않으면 다음 주문 고객을 위해 주문이 취소됩니다.

 

교환 및 환불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 Q&A게시판에 문의해주세요.

포장을 뜯지 않은 경우에 한하여 교환 및 환불 가능합니다. (단, 제품의 하자에 의한 교환이 아닌 경우 왕복 배송비 구매자 부담)

 

문의

온라인 스토어에 등록되어 있는 상품에 대한 문의는 Q&A 게시판을 이용해 주세요.

T (070) 4007-6690

글쓴이
비밀번호
비밀번호 확인
선택하세요
평점 주기
작성된 후기가 없습니다.
후기 수정
글쓴이
평점 주기
목록으로 가기

코딩문학

8,900원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주문 수량   0개
총 상품 금액 0원
재입고 알림 신청
휴대폰 번호
-
-
재입고 시 알림
floating-button-im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