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지와 소연 (우정 시집 01)

11,000원
지은이 : 김은지, 이소연
출판사 : 디자인이음
사이즈 : 110*188mm
페이지 : 100P
제본형태 : 무선제본
분류 : 문학 / 시
출간일 : 2023년 12월 20일
ISBN : 9791192066332 (03810)
적립금 2%
기본 적립2%
배송비 -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주문 수량   0개
총 상품 금액 0원

 

 

 

 

 

 

 

 

 

은지와 소연 (우정 시집 01)

 

 

 

소개

 

김은지 시인과 이소연 시인의 우정 시집 <은지와 소연>. 이 책에서 두 시인은 서로를 거울처럼 비춘다. 시를 계기로 서로를 알게 되고, 함께 보고 느낀 시간들이 내밀하게 전달된다. 작은 방에서 시를 쓰고 풀벌레 소리를 들으며 같이 걷는다. 그들의 섬세한 이야기가 곡진한 기록이 되어 하나의 책에 담긴다. ‘한 시인의 고백이 다른 시인의 내면을 보여주는 것만 같고, 때로는 두 시인의 목소리가 하나인 것처럼 느껴진다. (황인찬 시인 추천의 글 중)’ 두 시인의 소중하고 친밀한 문장들이 이 겨울밤을 꽉 채워준다. 우리는 이미 은지와 소연의 친구가 되어 있으므로.

 

 

 

추천사 - 황인찬 시인

 

친구는 우리 삶에서 가장 정확한 거울이다. 김은지와 이소연 두 시인이 함께 발을 맞춘 이 시집에는 두 사람이 같은 시간을 공유하며 보고 듣고 느낀 것들이 담겨 있고, 그것은 마치 거울처럼 서로를 비춘다. 한 시인의 고백이 다른 시인의 내면을 보여주는 것만 같고, 때로는 두 시인의 목소리가 마치 하나인 것처럼 느껴지기도 한다. ‘우정 시집’이라는 말은 이 놀라운 결합에 대한 탁월한 설명이다. 시란 본디 한 사람의 내밀한 고백인 법인데, 이 시집이 보여주는 두 사람의 세계는 각각 한 사람의 내밀한 고백이면서, 두 사람이 만나 함께 경험한 시간들의 곡진한 기록이 된다. 우리 시에서 찾아보기 어려운 이 드물고 귀한 사랑과 우정의 결합물이 부디 많은 사람들에게 읽히기를 바란다. 이 시집을 읽는다면 당신 또한 은지와 소연의 친구가 될 수 있을 테니까.

 

 

 

저자 소개

 

김은지

2016년 『실천문학』 신인상을 통해 데뷔했다. 시집으로 『책방에서 빗소리를 들었다』 『고구마와 고마워는 두 글자나 같네』 『여름 외투』가 있다. 팟캐스트 <도심시> 고정패널. 2022년 대산창작기금 수혜.

 

이소연

2014년 한국경제신문 신춘문예로 데뷔했다. 시집으로 『나는 천천히 죽어갈 소녀가 필요하다』 『거의 모든 기쁨』이 있다. 팟캐스트 <도심시>진행. 2023년 양성평등문화상 신진여성문화인상 수상.

 

 

 

목차

 

추천사 황인찬 5

 

9

 

니 김은지 11

니 이소연 13

읽기만 해도 뭔가 쓰고 싶다 이소연 15

스포가 아닌 것 김은지 17

축하 화분 이소연 19

저번에 사 간 약 김은지 21

냄새 없이 타오르는 울타리 이소연 23

기쁨과 슬픔의 알갱이 김은지 25

평화가 탱크처럼 이소연 27

그리고 있는 포도 김은지 29

초록약국 이소연 31

옆 단지 세탁소 김은지 33

침대에 누워서 웹툰만 보다가 밥 먹으러 가는 길 이소연 35

보관하는 마음 김은지 38

생활 이소연 40

사과를 사러 갔다 김은지 42

도봉산 입구에 있는 김근태기념도서관 상주작가가 점심을 혼자 먹고 돌아오는 날 옥상에서 눈을 감고 쓴 시 이소연 44

야경시작 김은지 47

둘리, 둘리 이소연 49

다음에 나오는 그늘에서 물을 마셔야지 김은지 50

걸었다 이소연 52

가을 같은 폐기 김은지 54

너의 문을 열면 이소연 57

마을에 온다 김은지 60

여기서부터 지구불시착 이소연 62

예감 같은 걸 할 때마다 김은지 65

사유의 사유는 이소연 67

아는 사람이었다 김은지 69

고드름 이소연 71

규조토 칫솔꽂이 김은지 72

서로 일기 은지와 소연 75

 

에세이 81

 

간격 이소연 83

우정시집 김은지 87

작가소개 김은지 94

이소연 95

 

 

 

속으로

 

- 10페이지 

 

살면서 한 번도 

네가를 발음해 낸 적이 없지만

 

그건 어쩌면

너라는 사람은 나와 

완전히 다르지 않기 때문

 

나는 너로 인해서 

내가 될 수 있기 때문인지도 

 

학교에서 글자를 배운 이후로 

하나의 질문을 품은 채로

계속 시 쓰고 싶은 사람 되었는지도

 

-12페이지

 

밑창이 두꺼운 운동화

귀마개가 달린 털모자

교과서처럼 앞머리를 반듯하게 자르고 

교과서적으로는 말하지 않는 네가

 

좋았지 그냥 좋았지 

그게 다야

 

오늘도 내가 다니는 동네 약국을 들렀니? 

나는 버스정류장 뒤에서 복권을 샀어

 

이게 다야 

믿을 수 있니?

 

- 28페이지

 

오늘 해야 할 일과 내일 해야 할 일을 잘 구분하면 좋겠지만

그런 것은 별로 중요하지도 않지 

 

콸콸 쏟아지는 것은 비가 아닌 빛 

평화가 탱크처럼 멈춰 선다

 

- 45페이지

 

친구는 웃으며 

앞에 것은 인생

뒤에 것은 연애라고 했다 

재미로 점을 치는 날엔 

미래가 이런 거라면 

끝까지 가 보고 싶다

 

 

 

 

 

 

 

지은이 : 김은지, 이소연

출판사 : 디자인이음

사이즈 : 110*188mm

페이지 : 100P 

제본형태 : 무선제본

분류 : 문학 / 시

출간일 : 2023년 12월 20일 

ISBN : 9791192066332 (03810)

 

 

 

 

 

 

 

 

 

 

배송료 3,000원

10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배송업체 및 기간

한진택배 (my page에서 주문번호 입력 시 조회 가능합니다.)

주문일(무통장 입금은 결제 완료일)로부터 2-5일 소요되며, 주말 및 공휴일은 배송기간에서 제외됩니다.

별책부록의 모든 상품은 소량으로 입고되므로, 2일 이내에 입금 확인이 되지 않으면 다음 주문 고객을 위해 주문이 취소됩니다.

 

교환 및 환불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 Q&A게시판에 문의해주세요.

포장을 뜯지 않은 경우에 한하여 교환 및 환불 가능합니다. (단, 제품의 하자에 의한 교환이 아닌 경우 왕복 배송비 구매자 부담)

 

문의

온라인 스토어에 등록되어 있는 상품에 대한 문의는 Q&A 게시판을 이용해 주세요.

T (070) 4007-6690

글쓴이
비밀번호
비밀번호 확인
선택하세요
평점 주기
작성된 후기가 없습니다.
후기 수정
글쓴이
평점 주기
목록으로 가기

은지와 소연 (우정 시집 01)

11,000원
추가 금액
수량
품절된 상품입니다.
주문 수량   0개
총 상품 금액 0원
재입고 알림 신청
휴대폰 번호
-
-
재입고 시 알림
floating-button-im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