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TOP

() 해외배송 가능

[재입고] 당신의 글은 어떻게 시작되었나요 (10%할인) 기본 정보
[재입고] 당신의 글은 어떻게 시작되었나요 (10%할인) 적립금
사이즈: 128 x 188 mm / 페이지: 280p / 지은이: 강준서, 구달, 김봉철, 김은비, 김종완, 안리타, 최유수 / 출판사: 디자인이음 / 출판일: 2019년 1월 10일
국내/해외배송
싸이월드 스크랩 싸이월드 스크랩  
point
  • (%)
  • 무통장 결제시 적립금( %)
  • 카드 결제시 적립금( %)
  • 실시간 계좌 이체시 적립금( %)
  • 적립금 결제시 적립금( %)
  • 휴대폰 결제시 적립금( %)
제휴 적립금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price 13500 재입고 알림 SMS
quantity

updown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구매하기 관심상품 등록하기 장바구니 담기



 



당신의 글은 어떻게 시작되었나요




글을 시작하는 당신에게 전하는 독립출판 작가들의 글쓰기 창작노트




글을 쓴다는 것은 오롯이 자신을 돌아보게 합니다. 모두 잠든 새벽녘 하루의 넋두리와 스쳐간 감정들이 사라져버리기 전에 조금이라도 글로 남겨놓고 싶을 때가 있습니다. 한두 적어가다 보면 글을 쓰고 싶다는 마음이 생겨요. 자신의 생각을, 그날의 느낌을 나름대로의 방식으로 써내려갈 있다면 그것이 SNS 편의 에세이든 삶을 풍성하게 만들어줄 같습니다.


글을 쓰기 시작하는 이에게 도움이 조언들을 일곱 명의 독립출판 작가님들께 요청했습니다

강준서, 구달, 김봉철, 김은비, 김종완, 안리타, 최유수. 그들은 텀블러에 기록하기도 했고 다니던 회사를 그만두기도 했습니다. 글을 때의 마음가짐은 누구보다도 진지했고 글을 쓰기 위해서는 무수한 고민들이 필요했습니다

책에는 일곱 명의 작가들의 진솔한 이야기가 담겨 있습니다. 그리고 그들의 글은 위로와 격려가 되어줍니다.


당신도 있습니다. 이제 당신의 글을 시작해보세요.






목차



단어가 감정이 - 최유수 


사랑을 쓰는 삶에 대하여 - 김은비


삶이라는 병명 / 존재의 이유 - 안리타


설원, 백지에 - 김종완


어느 프리라이터의 고백 - 구달


안녕하세요, 김봉철입니다 - 김봉철 


우리는 서로의 삶을 한구석 살릴 있다강준서






저자소개




강준서 


'파도 속에서 평온을 믿자, 춤을 추자. 각자의 파도 결을 온전히 바라보다 나만의 수영법을 만들어내자.' 

글이 가진 힘을 믿기 때문에 여전히 씁니다. 나는 가장 몰입하고 가장 빛나요. 

당신이 만난 세상의 총량 중에 아름다움의 지면을 넓히는 일에 기여하고 싶습니다.

『순간을 대하는 태도』 『맑음에 대하여』

전시 〈우리가 함께한 시간들〉

팝업 프로젝트 Les Jardiniers in Paris



구달


근면한 프리라이터. 프리랜서 편집자로 일하며 글쓰기로 먹고사는 방법을 다각도로 모색 . 

『아무튼, 양말』 『한 달의 길이』 『일개미 자서전』 독립출판물 『블라디보스토크, 하라쇼』 『고독한 외식가』



김봉철


독립출판계에서 거의 유일하게 글이 아닌 비주얼로 승부하는 .

30 백수 쓰레기의 일기』 『이면의 이면』 『봉철비전 - 독립출판 가이드북』

『마음에도 파쓰를 붙일 있었으면 좋겠어』 제작



김은비


사랑하고도 불행할지라도, 언제나 사랑 안에서 행복하기를. happy. 

『스친 것들에 대한 기록물』 『꽃가거나 좆같거나』 『임시 폐업』 『이별의 도피처 사랑의 도시』

『사랑하고도 불행한』 『당신은 어떤 시간에 계신가요?



김종완


낮의 창문 모양의 햇빛을, 밤의 달빛 묻은 고요를 사랑하고, 어디에도 살고 있지 않은 같은 날들 속에서 같은 쓰고 같은 만든다.

『너무 조용한 밤에』『택시를 잡는 여자』『이상해』『하염없이 내리는 밤』『연인들』『달빛 아래 가만히』『우리는 사랑을 사랑해』『커피를 맛있게 마셔 잠이 오지 않으면』외 다수 

책방지구불시착〈밀실의 소설가들〉 워크숍 진행



안리타


마음을 다해 삽니다.

『우리들의 청춘, Portrai 『이, 별의 사각지대』 『사라지는, 살아지는』『구겨진 편지는 고백하지 않는다』 『모든 계절이 유서였다』

전시 <찢고 나온 문장들>



최유수


시처럼 잔잔하고 감미로우면서도 깊은 공감을 이끌어내는 에세이로 독립출판계에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작가. 브랜드 전략 컨설턴트. 소규모 출판사 도어스프레스(doorspress) 대표

포스터형 사진잡지 Brett Magazine 발행

독립출판 에세이 『사랑의 몽타주』 『무엇인지 무엇이었는지 무엇일 있는지』 『아무도 없는 바다』 『영원에 무늬가 있다면』

















사이즈: 128 x 188 mm

페이지: 280p

지은이: 강준서, 구달, 김봉철, 김은비, 김종완, 안리타, 최유수

출판사: 디자인이음

출판일: 2019 1 10


** 정가 15,000원에서 10% 할인 판매중입니다. --------> 13,500




























배송료 3,000원

5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배송업체 및 기간

한진택배 (my page에서 주문번호 입력 시 조회 가능합니다.)

주문일(무통장 입금은 결제 완료일)로부터 2-5일 소요되며, 주말 및 공휴일은 배송기간에서 제외됩니다.

별책부록의 모든 상품은 소량으로 입고되므로, 1일 이내에 입금 확인이 되지 않으면 다음 주문 고객을 위해 주문이 취소됩니다.



교환 및 환불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 Q&A게시판에 문의해주세요.

포장을 뜯지 않은 경우에 한하여 교환 및 환불 가능합니다.

(단, 제품의 하자에 의한 교환이 아닌 경우 왕복 배송비 구매자 부담)

* used 제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합니다.



문의

T (070) 5103 - 0341

E byeolcheck@naver.com

온라인샵에 등록되어 있는 상품에 대한 문의는 Q&A 게시판을 이용해 주세요.


게시물이 없습니다

게시물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