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TOP

() 해외배송 가능

사진의 용도 (10%할인) 기본 정보
사진의 용도 (10%할인) 적립금
저자 : 아니 에르노, 마크 마리 / 번역 : 신유진 / 사이즈 : 120 x 188mm / 페이지 : 184p / 출간일 : 2018년 11월 5일
국내/해외배송
싸이월드 스크랩 싸이월드 스크랩  
point
  • (%)
  • 무통장 결제시 적립금( %)
  • 카드 결제시 적립금( %)
  • 실시간 계좌 이체시 적립금( %)
  • 적립금 결제시 적립금( %)
  • 휴대폰 결제시 적립금( %)
제휴 적립금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price 10800 재입고 알림 SMS
quantity

updown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구매하기 관심상품 등록하기 장바구니 담기

 




사진의 용도




“처음으로 그 모든 것을 사진으로 찍어야만 한다고 생각했다.

욕망과 우연이 낳은, 결국 사라져버릴 이 배열을.”




<단순한 열정>으로 국내에 잘 알려진, <세월>로 마그리트 뒤라스상, 프랑수아 모리아크상, 프랑스어상, 텔레그램 독자상을 수상한, 갈리마르 총서에 편입된 최초의 생존작가이기도 한 아니 에르노의 에세이. 아니 에르노와 그녀의 연인인 마크 마리가 함께, 관계 후 어지러진 풍경을 사진 찍고 사진 위로 보이는 것과 보이지 않는 것들을 글로 담은 이 책은 사랑을 나누고 난 후 남은 흔적들의 기록이다. 행위와 육체가 자취를 감추고 난 후 그곳에 남겨진 잔해들을 통해 읽는 어제의 욕망과 오늘의 부재, 그리고 죽음이라는 내일의 전조를 기록한 글로 쓴 사진들. 


우리는 그들이 무음으로 주고받은 대화를, 비밀스러운 몸짓들을, 어느 날 아침, 행위가 지나가고 폐허처럼 남겨진 것들을 담은 사진 속에서 알아차린다. 이곳에서 지난밤의 사랑과 욕망은 중요치 않다. 결국에는 사라지고 말 모든 것들을 최선을 다해 붙잡는 그들의 ‘시도’만이 의미를 갖게 될 뿐이다. 그리고 우리 역시 지극히 사적이고 은밀한 그들의 계획에 동참하고 만다. 육체가 빠져나간 이 에로틱한 공연의 관객으로서, 글로 쓰인 사진을 눈과 손으로 더듬으면서, 살과 뼈가 없이 이뤄지는 에로스를 받아들이면서. 단 한 번도 이겨본 적 없는 시간을, 우리는 그들과 함께 사진으로, 글로 뛰어넘기를 어느덧 소망하게 된다.





목차


서문 – 9p


사진의 용도 – 15p


옮긴이의 말 - 176p





저자소개



아니 에르노 


아니 에르노는 1940년 릴본에서 태어나, 노르망디의 이브토에서 자랐다. 루앙 대학에서 문학을 공부한 후, 정식 교원, 현대문학 교수 자격증을 획득했다. 1974년 '빈 장롱'으로 등단해 '자리'로 르노도상을 수상했으며, 자전적인 글쓰기와 역사, 사회를 향한 작가만의 시선을 가공이나 은유 없이 정확하게 담아내는 작품 세계를 구축해 온 작가다.

대표작으로는 '단순한 열정', '사진의 용도', '한 여자', '부끄러움', '다른 딸' 등이 있으며, 2008년 '세월'로 마그리트 뒤라스상, 프랑수아 모리아크상, 프랑스어상, 텔레그람 독자상을 수상했다.

소설, 미발표된 일기 등을 수록한 '삶을 쓰다'로 갈리마르 총서에 편입된 최초의 생존 작가가 되었다.



마크 마리 


1962년, 볼로뉴 비이앙쿠르에서 태어나 브뤼셀에서 유년기를 보낸다. 현대문학을 전공한 후에, 글을 쓰고, 회사에서 근무하고, 파리에서 글을 기고하는 저널리스트로 활동한다. 현재 노르망디에서 산다. 












저자 : 아니 에르노, 마크 마리 

번역 : 신유진 

사이즈 : 120 x 188mm

페이지 : 184p 

출간일 : 2018년 11월 5일


* 정가 12,000원 ---> 10,800원























배송료 3,000원

5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배송



배송업체 및 기간

한진택배 (my page에서 주문번호 입력 시 조회 가능합니다.)

주문일(무통장 입금은 결제 완료일)로부터 2-5일 소요되며, 주말 및 공휴일은 배송기간에서 제외됩니다.

별책부록의 모든 상품은 소량으로 입고되므로, 1일 이내에 입금 확인이 되지 않으면 다음 주문 고객을 위해 주문이 취소됩니다.



교환 및 환불

상품 수령 후 7일 이내 Q&A게시판에 문의해주세요.

포장을 뜯지 않은 경우에 한하여 교환 및 환불 가능합니다.

(단, 제품의 하자에 의한 교환이 아닌 경우 왕복 배송비 구매자 부담)

* used 제품은 교환 및 환불이 불가합니다.



문의

T (070) 5103 - 0341

E byeolcheck@naver.com

온라인샵에 등록되어 있는 상품에 대한 문의는 Q&A 게시판을 이용해 주세요.

게시물이 없습니다

게시물이 없습니다